2021.10.22 (금)

  • 맑음동두천 7.4℃
  • 맑음강릉 9.2℃
  • 맑음서울 10.6℃
  • 맑음대전 9.1℃
  • 맑음대구 10.4℃
  • 구름조금울산 11.2℃
  • 맑음광주 11.4℃
  • 맑음부산 12.1℃
  • 맑음고창 8.3℃
  • 맑음제주 15.7℃
  • 맑음강화 12.8℃
  • 맑음보은 4.7℃
  • 맑음금산 5.7℃
  • 맑음강진군 11.9℃
  • 흐림경주시 8.5℃
  • 맑음거제 13.4℃
기상청 제공

숫자로보는 중국

2020년 중국 도시화율 63.89%

URL복사

 

63.89%

중국의 도시 인구수다. 지난 2020년 기준이다.

14억 중국 인구의 60% 이상이 도시에 살고 있는 것이다. 20년간 배가 늘어난 수치다.

국가통계국은 최근 제7차 전국 인구조사를 발표했다. 

중국의 전국 인구조사는 10년마다 이뤄진다. 

국가통계국 조사 결과 2020년 11월 기준 중국에는 7개 초대형도시(메가로폴리스)와 14개의 특대형도시(메트로폴리스)가 있다.

도시 상주인구가 1000만 명 이상인 도시는 초대형도시(超大城市), 500만 명 이상 1000만 명 이하인 곳은 특대형도시(特大城市)라 불린다.

초대형도시는 상하이, 베이징, 선전, 충칭, 광저우, 청두, 톈진 등 7곳이다.

인구 1000만 명 이하 500만 명 이상인 특대형도시는 우한, 둥관, 시안, 항저우, 포산, 난징, 선양, 칭다오, 지난, 창사, 하얼빈, 정저우, 쿤밍, 다롄 등이다.

도시 인구 비율은 2020년 63.89%에 달했다.

지난 2010년 6차 전국 인구조사에서는 49.68%를 기록했다.

20년 전인 2000년 조사에서는 36.09%에 불과했다.

20년 사이 배 이상 늘어난 것이다. 중국 도시 인구 급증으로 상하수도 등 도시의 각종 수급시설도 포화상태에 이르는 상황이다. 중국의 빠른 도시화에 따른 다양한 인프라 소비가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