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8 (금)

  • 맑음동두천 -2.7℃
  • 맑음강릉 4.7℃
  • 맑음서울 -1.8℃
  • 맑음대전 0.8℃
  • 구름조금대구 2.2℃
  • 구름조금울산 3.4℃
  • 맑음광주 1.8℃
  • 맑음부산 5.9℃
  • 맑음고창 1.8℃
  • 흐림제주 5.6℃
  • 맑음강화 -1.9℃
  • 맑음보은 -0.9℃
  • 맑음금산 0.1℃
  • 맑음강진군 2.6℃
  • 구름많음경주시 2.8℃
  • 맑음거제 4.3℃
기상청 제공

미국 하루 확진자 150만명 기록에 대한 중국 네티즌, "봉쇄조치가 옳았다."

URL복사

"CNN은 미국에서 1주일간의 하루 평균 신규 코로나19 감염자, 평균 코로나19 사망자, 총 입원 환자 수가 전례 없는 수준으로 계속 상승하고 있다고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NN에 따르면 17일 기준 미국에서 최근 1주일간의 하루 평균 신규 확진자는 21만6천674명으로 집계되며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최근 1주 새 151만여명이 새롭게 감염자로 판명됐다. 1주일간의 신규 감염자로는 최대치다."

한국경제TV가 최근 전한 미국 소식이다.

미국의 코로나19 확산세가 심상치 않다. 그런 가운데 강한 인플레이션까지 덮치면서 미국 경제가 강한 양방향의 불확실성 속으로 빠지고 있다. 

양방향은 인플레이션의 경기 과열과 코로나 19 확산에 따른 경기 침체의 극과 극 방향이다.

이 독특한 현상 속에 괴로운 게 일반 서민들이다.

이 독특한 현상이 자산 불균형, 사회적 소득격차를 확대하고 있는 탓이다. 
미국의 코로나 19 확산세는 갈수록 커지고 있어 우려를 더한다.

중국 네티즌들은 "중국식 봉쇄 조치가 옳았다"는 입장이다. 

 

 

“코로나19”는 각종 불복에 대한 전문적인 치료야.

 

미국 동계올림픽 선수들: 올 땐 괜찮았는데, 돌아갈 수 없어!

 

인도를 배울 수 있어, 검사를 하지 않으면 확진이 없지.

 

이것은 더욱 우리나라의 제로코로나 전략이 정확하다는 것을 증명하는 거지.

 

중국 의학의 예방 치료야말로 굳은 이치야.

 

세계의 큰 비상시국이야.

 

코로나 감염 검사소 모습                                   인터넷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