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3 (토)

  • 맑음동두천 2.5℃
  • 구름많음강릉 8.3℃
  • 맑음서울 6.9℃
  • 박무대전 4.9℃
  • 맑음대구 6.3℃
  • 맑음울산 9.7℃
  • 맑음광주 7.4℃
  • 맑음부산 11.2℃
  • 맑음고창 3.3℃
  • 맑음제주 12.6℃
  • 맑음강화 4.2℃
  • 구름많음보은 1.1℃
  • 흐림금산 2.2℃
  • 맑음강진군 4.7℃
  • 맑음경주시 5.1℃
  • 맑음거제 11.7℃
기상청 제공

트럼프가 금지했던 중 틱톡,위챗 허용키로한 바이든에게 놀라움 표시한 중국매체들.

URL복사

 

미국의 바이든 대통령이, 중국의 글로벌 동영상플랫폼 틱톡(  TikTok ) 과 SNS 앱인 위챗 ( We Chat / 微信 ) 에 대해, 지난 트럼프대통령이 미국에서 퇴출하도록 했던 행정명령을 취소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인민일보와 중국 TV뉴스등 중국 매체들이 놀라움과 함께 기다렸다는 듯이 어제 9일 밤 속보로 주요뉴스로 보도했다.

 

상하이시의 대표 매체인 펑파이신원등 중국 매체들은, 어제 밤 미국 월스트리트 저널등 현지 매체보도를 인용해, 9일 오전 ( 미국 현지시간) 바이든 대통령이 틱톡과 위챗의 미국내 금지를 명한 행정명령을 철회하는 내용을 담은 새로운 행정명령에 서명했다고 속보처리했다.

 

중국매체들은 그러나, 바이든 대통령이 과거 트럼프의 대 중국 적대적인 행정명령을 철회하기는 했지만, 트럼프 전 대통령이 주장했던 미국안보등에 대한 위협성에 대해서는, 계속해서 미 상무부에게 그 위험성을 검토하라는 지시를 내린 점을 예의주시하기도 했다.

 

인민일보와 펑파이 신원등 주요 중국매체들은,  중국 기업에 대한 큰 압박으로 작용했던 틱톡과 위챗에 대한 금지가 풀린 것에 대해서, 미 바이든 행정부가 이성적인 판단을 했다고 환영하면서 바이든 대통령이 과거 트럼프 전 대통령과 달리 , G-2 인 미국과 중국간의 그동안의 무역마찰등에서 대해 원칙적인 측면에서 해법을 찾으려는 합리적인 태도를 취하기 시작한 점을 평가하기도 했다.

 

중국 주요 매체들은 그러면서도, 바이든 대통령의  다자주의적인 대 중국 접근 태도와는 달리, 미 국 의회가 대 외국재제법을 입법한 것에 대한 저의와 관련해 여전히 큰 우려를 보이면서, 바이든 행정부의 거부권행사를 비롯해 새 행정부에 대해 합리적인 대 중국 협상태도를 견지하기를 희망하는 긍정적인 논평을 내놓고 있어 향후 양국간 접점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