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9 (토)

  • 구름조금동두천 -5.0℃
  • 구름조금강릉 0.7℃
  • 구름조금서울 -3.6℃
  • 구름많음대전 -3.0℃
  • 흐림대구 1.8℃
  • 구름많음울산 2.2℃
  • 구름많음광주 -0.1℃
  • 구름많음부산 2.7℃
  • 구름많음고창 -2.9℃
  • 구름많음제주 4.4℃
  • 구름많음강화 -4.8℃
  • 구름많음보은 -4.9℃
  • 흐림금산 -2.9℃
  • 흐림강진군 0.3℃
  • 흐림경주시 1.8℃
  • 구름많음거제 2.2℃
기상청 제공

숫자로보는 중국

중국, 8년 연속 세계 최대 산업용 로봇 소비국

URL복사

 

평균 15% 성장, 산업용 로봇 246만 대 

중국 로봇 산업의 현황을 보여주는 숫자들이다. 

최근 공업정보화부 등 15개 부처가 작성한 '14·5' 로봇산업 발전계획(이하 기획)이 나왔다. 중국은 이미 세계 최대 산업 로봇 소비국이다.

과거 중국은 노동력이 산소와 같다고 했다. 그만큼 풍부하다는 의미였다.

그래서 중국 지방정부들은 값싼 노동력, 땅을 무료로 내주면서 세계 각국의 공장을 유치했다.

하지만 어느새 중국 노동력을 더이상 값싸지가 않게 됐다.

중국 현지 공장들도 마찬가지다. 

중국 현지 기업들이 선택한 것은 자동화다. 산업로봇이 급속히 소비되기 시작했고, 생산을 촉발시켰다. 중국은 산업 로봇의 주요 생산국이 됐다.

중국 공업종보화부 등에 따르면 중국은 8년 연속 세계 최대 산업용 로봇 소비국으로 올라섰다.

지난 2020년 제조업 로봇 밀도는 세계 평균의 2배 가까운 246만 대에 이른다. 2020년 로봇산업의 영업이익이 처음으로 1000억 위안을 돌파했다.

13차 5개년 개발 기간 동안 연평균 15%씩 성장했다. 이 중 산업용 로봇 생산량은 7만2000개에서 21만2000개로 연평균 31%씩 늘었다.

13-5년 동안 중국 로봇의 활용 수준은 크게 향상됐다. 공업용 로봇 응용 분야는 이미 자동차·전자·야금·경공·석유화학·의약 등 52개 업종에 걸쳐 물류·교육을 창고에 저장하고 있다. 엔터테인먼트, 클린서비스, 보안순찰검사, 의료재활 등의 분야에서 규모 있는 응용이 이뤄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