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27.7℃
  • 맑음강릉 27.7℃
  • 구름조금서울 30.0℃
  • 맑음대전 29.5℃
  • 구름조금대구 27.4℃
  • 구름조금울산 25.6℃
  • 구름조금광주 27.4℃
  • 맑음부산 26.8℃
  • 구름조금고창 27.3℃
  • 구름많음제주 27.4℃
  • 구름조금강화 24.7℃
  • 맑음보은 24.4℃
  • 맑음금산 25.0℃
  • 구름많음강진군 26.1℃
  • 구름조금경주시 24.9℃
  • 맑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한국/중국

부임 2년차 주한 싱하이밍 중국대사, 부임 2년차 왕성한 외교활동에 남다른 주목

URL복사

 

지난해 초 부임한 주한 싱하이밍 (邢海明,57)중국대사가 중국최고의 한국통으로서 부임 2년 차를 맞아,, 코로나19 정국속에서도 왕성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어 큰 주목을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주한 중국대사관에 따르면, 싱하이밍 중국대사는 지난 달에만 오세훈 신임 서울시장과 김종인 전 국민의 힘 대표등 국내외 정계 실력자들과 잇달아 회담을 가지는 등 역대 중국대사중에서도 대외 활동에 매우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싱하이밍 대사는 지난 4월 한달동안에 회동과 회담을 가진 국내 인사만 해도, 먼저 1일에 신임 황희 문화체육부장관과 외교부 최종문 제 2차관과 연속 회동을 가졌고, 7일에는 한국국방대학교 부총장을 비롯한 현역 고위급 한국장교들인 교육생들과 토론회를 가졌으며 , 16일에는 박준영 전 전라남도 지사와 김종인 전 국민의 힘 대표를 만났다.

 

그리고 21일에는 한중일 3국 협력 사무국 10주년 사진전을 공동개최했고, 29일에는 서울시장에 당선된 오세훈 신임시장과 회담을 가졌으며, 27일에는 조병제 아시아정당 국제회의 상임위원회 사무총장과 회담을 갖고 동시에 ' 2021년 한중일 3국 협력 국제포럼 ' 10주년 포럼을 주관하기도 했다.

 

이 가운데 특히, 지난 7일에 있었던 한국국방대학교 교육생들과의 난상토론은, 주한 중국대사가 한국군의 많은 현역 장교들과 직접 대화를 갖고 한반도 정세등에 대해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눈 최초의 장으로 두 나라 군사방면에서 비상한 주목을 받기도 했다.

 

본지 4월 12일자,  '싱하이밍 대사, 중국대사로는 처음으로 한국국방대학 교육생대상 강연과 토론회' 기사 참조  

 

그리고 지난 30일에 서울에서 열렸던,  '2021 한중일 3국 협력 국제포럼(IFTC) 10주년 기념 토론회' 에서 싱하이밍 대사는, 미국 바이든 행정부의 출범에 즈음해 민감한 외교각축을 벌이고 있는 한중일간의 민감한 미래 외교방향에 관해, 왕이 중국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의 의미있는 축사를 이끌어 내 발표하고, 토론회에서도 적극적인 대한 외교 활동을 벌인 것으로 참석자들의 주목을 받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중일 3국 협력 국제포럼(IFTC) 은 , 지난 2011년에 북한 핵문제등에 대한 대책을 조율하기 위해 출범한 3국간 국제기구로, 올해 10년 째를 맞아 한국의 외교부가 주관해 서울에서 개최되었고,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등 국제 외교가의 중량급 인사들이 참석해 토론회를 갖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