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2 (목)

  • 구름조금동두천 18.8℃
  • 흐림강릉 19.3℃
  • 황사서울 18.0℃
  • 연무대전 18.9℃
  • 흐림대구 18.6℃
  • 흐림울산 16.6℃
  • 연무광주 18.2℃
  • 흐림부산 16.3℃
  • 구름많음고창 17.6℃
  • 흐림제주 19.3℃
  • 맑음강화 17.4℃
  • 흐림보은 15.3℃
  • 구름많음금산 17.5℃
  • 흐림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제 18.1℃
기상청 제공

일대일로

중국왕이외교부장, " 개도국과 일대일로확대 공동번영하자"

URL복사

 

코로나19 방역에 확실하나 성공을 거두었다고 선언하고 세계에서 유일하게 2020년 경제성장을 기록중인 중국이, 시진핑주석이후 전개해온 일대일로 정책을 더욱 확대하는 적극적인 행보를 다시 재개하기 시작했다.

 

중국 외교부 왕이(王毅) 부장은, 지난 26일 유엔과 함께,  "빈곤퇴치를 위한 남남협력 고위급회의" 를 영상회담 형식으로 개최하면서,  코로나19 사태로 여러가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개발도상국들과 함께 중국이 일대일로 사업을 합작하면서, 많은 개발도상국들을 빈곤에서 구제하는 한편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일대일 사업을 전개할 것을 제안했다.

 

남남협력이란 용어는, 개발도상국중에 비교적 앞서가는 나라들이 뒤쳐진 개발도상국가를 돕는 시스템을 의미하는 용어로, 중국은 G-2라는 일반적인 국제인식과 다르게, 대외적으로 ' 중국은 세계에서 가장 규모가 큰 개발도상국' 이라는 입장을 일관적으로 견지하고 있다.

 

왕이 외교담당 국무위원은, 이 화상연쇄회의를 통해, 그동안 유엔기구가 국제사회를 일관된 운칙을 가지고 조화로운 발전으로 이끌어 오고 있는 정책을 우리 모두 적극 지지해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중국은 앞으로도 더 많은 개발도상국들과 일대일로 사업을 확장해나갈 용의가 있다며, 더 많은 개도국들과의 협력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왕이부장은, 이 화상회의를 통해, 유엔이 주관하는 국제사회는, 개발도상국들이 필요로 하는 자금과 기술을 더욱 많이 지원해 그들이 빈곤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도와야 한다고 강조하고, 중국은 일대일로 사업협약을 통해 언제든 자금과 기술을 제공할 준비가 돼 있다고 거듭 강조했다.

 

왕이 외교부장은, " 중국은 세계에서 가장 큰 개발도상국" 이라고 견지해온 입장을 재차 상기하면서, 중국은 앞으로서 유엔회원국의 여러 개도국들과 한편이 되어, 다자주의의 원칙하에서 개도국의 공동번영이라는 목표달성에 변함없이 노력할 것임을 재삼 확인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