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1 (토)

  • 구름조금동두천 24.6℃
  • 흐림강릉 28.8℃
  • 서울 26.2℃
  • 흐림대전 23.9℃
  • 흐림대구 25.9℃
  • 흐림울산 25.2℃
  • 흐림광주 26.0℃
  • 흐림부산 25.9℃
  • 흐림고창 24.6℃
  • 구름많음제주 27.3℃
  • 흐림강화 23.3℃
  • 흐림보은 23.5℃
  • 흐림금산 24.3℃
  • 흐림강진군 24.7℃
  • 흐림경주시 23.9℃
  • 흐림거제 25.9℃
기상청 제공

중국/사회

中 고3 이중고, '코로나에 떨며 대입시험' , 한국 12월수능시험장 미리보기.

차라리 6월 초에 예정대로 봤었다면...코로나 2차엄습으로 2주 전 체온체크 받으랴 공부하랴...

 

중국전역에 코로나 19의 2차 확산이 산발적으로 엄습한 가운데, 중국 청소년들의 장래를 결정할 대학입학시험 가오카오( 한국의 대입수능시험) 가 내일 7일부터 치뤄진다.

 

총 수험생의 숫자는 천 만명이 넘는 1, 071 만명에 이르고, 시험 감독만 백 만명에 가까운 95 만여 명이 동원된다.

올해 대학에 입학하면 20학번 (중국에서는 학번이란 말 대신에 학년이란 뜻의 级 [jí] 를 써서 20级 )가 되는 이 세대들은, 세상에 없었던 독특한 가오카오경험을 하는 중이다.

 

가을학기로 신학기를 시작하는 중국은, 과거에는 가오카오를 7월 초에 시행했었다. 그런데 이 시기가 장마나 태풍등 자연재해가 집중되는 때 인데다가, 무더위도 기승을 부리기 때문에 이를 피하기 위해, 한 달 앞당겨 6월 초에 계속 시행했었다.

 

그런데 이번 코로나 19의 초기 확산세가 심상치 않아 6월 초로 예정된 가오카오 전까지 수그러들지 않을 것을 우려한 교육당국이 고심끝에 지난 3월 말 ,과거처럼 7월 초로 한 달을 연기한다고 발표한 것이다. 그 당시만 해도  나름대로 미리 대비한다고 한 곳이었다.

 

 

그런데 아니나 다를까, 영락없이 6월 중순부터 장마가 시작됐고, 올해는 또 20년만에 큰 비가 내려 중부 창지앙 ( 长江)일대에 대 홍수까지 일어나서, 특히 인구가 집중된 창지앙주변의 많은 도시들이 물난리를 겪으며, 그 지역에 사는 적지 않은 수험생들은 수해를 피하랴 가오카오를 준비하랴  이중으로 고초를 겪었을 것이다. 

 

여기에다 물러났던 코로나 19가 베이징등 몇몇 대도시에서 다시 기승을 부릴 기세여서, 전국의 많은 수험생들은 시험 날짜 14일 전과 3-4일 전 두차례이상, 관할 보건소나 학교에 나가 체온검사까지 받아야 했다.

 

시험을 준비하고 감독하는 기관들도,  학생들의 거리를 더 떨어뜨리기 위해 한 반 30 명 시험을 20명으로 낮춰 수험장을 추가로 마련하느라 여간 부산스럽지 않았다.

 

천 만여명의 수험생을 맞은 학교가 7,000 개에 이르고, 고사장 수만 40 만 교실이나 됐다.

 

또 이번에는 시험장소를 미리 확인하는 것도 금지되고, 모든 수험생들은 이 더운 날에 마스크에 일회용 장갑까지 착용하고 시험을 봐야 한다고 한다.

 

마스크는 개인이 준비한 것을 쓰지 못하고, 여러 이유에서 당국이 마련한 규격마스크를 일제히 착용해야 한다.

 

사실, 중국 교육당국이 가오카오 한달 연기를 발표했던 지난 3월 31일 만 해도, 중국의 코로나 19 상황은 심각했었고, 그 때부터 석 달정도 후면 잠잠해질 것으로 예상했었기에 그리 연기했을 것이다.

 

그런데 중국당국의 방역과 치료의 총력전이 효과가 있었는지, 4월 중순부터 후베이성 전역이 저위험 녹색지역으로 바뀌더니 5월부터는 거짓말 처럼 중국 전역이 안정기에 접어들었었다. (본보 4월 20일, '우한시등 후베이성 전지역 녹색, 코로나19 저위험등급 돌입.' 기사참조)

 

그러던 것이 다시 6월 10일경부터 해외유입환자가 다시 생기고 베이징시의 수산물시장 감염발생사태가 발생하면서, 가오카오가 임박했던 6월 하순부터 또 다시 비상이 걸리게 되었다.

 

'그냥 6월 초에 원래대로 봤었으면 좋았을 걸...' 이라고 하는 말이 나올 법도 하다.

 

하지만 어찌 누가 내일을 알았겠는가?  그래서 새옹지마(塞翁之马)란 말도 있는 것을...

 

이제 우리 차례가 된다.

 

우리 학생들의 2021대입 수능은 12월 3일. 큰 변고없이 예정대로 잘 치러지기를 기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