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5.6℃
  • 흐림강릉 17.0℃
  • 구름많음서울 18.0℃
  • 구름조금대전 18.0℃
  • 구름많음대구 18.0℃
  • 흐림울산 19.0℃
  • 구름조금광주 17.5℃
  • 흐림부산 19.4℃
  • 구름많음고창 16.3℃
  • 흐림제주 20.7℃
  • 흐림강화 16.9℃
  • 구름많음보은 13.3℃
  • 구름많음금산 14.8℃
  • 구름많음강진군 17.0℃
  • 흐림경주시 17.2℃
  • 흐림거제 19.7℃
기상청 제공

중국시노팜 코로나백신 대량생산돌입, 10월 접종과 수출가능.

URL복사

 

중국국영제약그룹인 시노팜 ( SINOPHARM)이 5일, 중국관계당국으로 부터 코로나19 대량생산을 위한 허가증을 받았다고 제일재경 ( 第一财经) 이 보도했다.

 

제일재경은 이 날, 중국 국약집단의 자회사인 중국바이오 ( 国药集团中国生物) 가 자사웨이보를 통해, 중국당국이 자사의 베이징바이오제품연구소 (北京生物制品研究所) 의 생산시설에 대한, 코로나19 백신의 생산허가를 받을 사실을 공시했다고 보도했다.

 

시노팜측은, 자회사 중국바이오는 지난 2월 코로나19 백신의 개발에 착수할 때 동시에, 생산시설 건설공정을 시작해, 훠선산속도 ( 우한코로나19 발발초기에 중국인민해방군이 10일만에 1,000개의 병상을 갖춘 훠선산 전문병원을 만든 속전속결을 비유하는 말) 를 발휘해,  2개월만인 4월 15일에 이미 백신생산시설을 완성해놓고 있었다고 밝혔다.

 

국약그룹은 이어 이 웨이보에서, 자사가 개발한 백신에 대한 2상시험이 성공적으로 수행됐던 7월 중순경에, 해당 생산시설에 대한 당국의 실사를 신청했고, 5일 백신의 대량생산에 관한 당국의 허가를 받았다는 사실을 알리게됐다고 전했다.

 

시노팜의 자회사 중국바이오 ( 国药集团中国生物) 는,  이날 대량생산 허가를 받은 베이징 바이오제품연구소이외에 우한의 우한바이오제품연구소 ( 武汉生物制品研究所)의 생산시설에 대한 생산허가도 곧 승인 것이라고 밝혔다.

 

시노팜은, 베이징과 우한의 두 연구소의 생산설비가 100% 가동되면 2억 2천만명에게 접종할 수량이 생산 될 것이며 그 시기는 10월 이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시노팜의 코로나19 백신 대량생산허가 사실이 알려지면서, 상하이 증시에 상장된 국약그룹 시노팜의 주가가 단 하루 만에 10% 급상승했다고 이 신문은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