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4 (금)

  • 구름많음동두천 26.8℃
  • 구름많음강릉 29.8℃
  • 흐림서울 27.4℃
  • 구름조금대전 27.7℃
  • 구름조금대구 28.4℃
  • 맑음울산 27.4℃
  • 흐림광주 27.3℃
  • 맑음부산 26.8℃
  • 구름조금고창 27.6℃
  • 맑음제주 28.5℃
  • 흐림강화 26.2℃
  • 구름조금보은 24.6℃
  • 구름조금금산 25.2℃
  • 구름조금강진군 26.8℃
  • 맑음경주시 26.2℃
  • 구름조금거제 26.8℃
기상청 제공

일대일로

중국 유럽행 일대일로 화물열차, 코로나방역물자 수송량 폭증, 일반수출열차 확보비상

 

올해 상반기부터, 유럽의 코로나19가 확산되면서, 동부유럽국가들의 코로나19 방역장비등에 대한 물자부족을 메우기 위해, 메이드 인 차이나에 대한 수요가 폭증하는 바람에, 일반 수출상품의 운송에 큰 차질이 빚어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등 외신들은, 이로 인해 동유럽행 열차가 출발하는 중국의 국경도시 열차터미널에는 일부 수출물자들이 열차와 창고를 찾지 못해 야적되는 현상까지 일어나고 있다고 전했다.

 

중국 서북부에 위치한 신쟝성 아라산커우(阿拉山口)역은, 그동안 카자흐스탄으로의 철도수송을 전담해왔다.

 

그런데 지난 3월부터 이 아라산코우역으로 동유럽 수출용 코로나19 관련 방역물자들이 몰려들면서, 일반수출물자들이 적체현상을 빚고 있다는 것이다.

 

SCMP는, 중국서부 거점도시인 쓰촨성 청두의 철도당국은, 지난 6월 부터 아라산커우역을 통해 유럽으로 수출하는 일반수출물자의 화물열차의 운행을 30% 이하로 줄이기까지 했다고 보도했다.

 

청두의 국제철도수송관련기관에 따르면,  국경도시의 터미널 혼잡으로 인해 기존 수출열차들의 정상적인 운행이 큰 차질을 빚고 있고, 상당수 화물이 화주의 요청기일 내에 목적지에 도달하지 못하는 경우가 크게 증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2월 코로나19 사태 초기에는,  아라산커우 철도역의 경우, 지난해 하루 10편 내외가 운행되던 것이 반토막이 났었으나, 4월에 접어들면서 예년 수준을 회복했다.

 

그러나, 중국철도당국이 코로나19 물자에  우선적으로 화물열차를 배정하는 바람에 , 일반 수출물자은 계속 운송적체를 빚을 수 밖에 없었다.

 

이에 따라 중국서부의 수출 거점 도시 쓰촨성의 청두시와 북부의 수출 거점도시 샨시성 시안시의 철도당국은, 화물열차 차량의 확보를 위한 비상대책을 세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신강균기자,연합뉴스(제휴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