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3 (금)

  • 맑음동두천 8.8℃
  • 맑음강릉 12.8℃
  • 맑음서울 10.3℃
  • 맑음대전 10.9℃
  • 맑음대구 13.8℃
  • 맑음울산 13.0℃
  • 구름조금광주 11.5℃
  • 맑음부산 14.7℃
  • 흐림고창 11.2℃
  • 구름많음제주 14.8℃
  • 맑음강화 9.7℃
  • 맑음보은 8.8℃
  • 맑음금산 10.6℃
  • 구름많음강진군 12.0℃
  • 맑음경주시 11.9℃
  • 맑음거제 12.2℃
기상청 제공

숫자로보는 중국

中추석8일연휴, 국내관광객 약 6억3천 만명이 약 80 조원 소비했다.

URL복사

 

중국 문화여행부(  文化和旅游部) 는, 올해 8일간의 최장기연휴가 끝난 다음날인 9일, 중국전역에서 여행을 떠난 관광객이 6억 3천 7백만명에 달했으며, 이 관광객들이 소비한 액수는 4,665억 6천만 위안 ( 한화 환산 약 79조 8천5백 억원) 에 달했다고 발표했다.

 

중국 문화여행부는 이 연휴기간동안의 여행객수는 지난해 대비 약 79%에 달했고, 소비액수도 70% 선을 회복한 수치라고 밝혔다고 텡쉰뉴스왕 ( 腾讯新闻) 등 중국매체들이 전했다.

 

 

]

중국매체들은 이어, 이러한 국내관광객수와 소비액등 관련통계는 지난해에 비해 저조한 수준이지만, 코로나19의 잠재적 위험이 완전히 사라지지 않은 엄연한 상황에 비하면, 중국경제가 이미 예년의 회복국면에 접어들었음을 보여주는 충분한 성과라고 분석하면서,  특히 대도시인 상하이와 광저우 우한 난징시 등을 찾은 관광객은 지난해의 90% 선까지 육박했음을 덧붙혔다.

 

중국 문화여행부는 이와 함께, 이례적으로 지난해 국경절연휴보다 더 많은 관광객을 기록했던 지방들을 발표했는데, 수도 베이징을 비롯해 북부의 헤이룽장성과 서부의 신장위그루자치구 그리고 남동부의 장시성과 푸젠성등은 지난해 국경절연휴보다 더 많은 사람들이 관광에 나섰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리고 중국매체들은 일제히, 중국문화여행부가 발표한 국내관광 실태의 증가와 별도로, 연휴기간동안 전국에서 발생한 전 중국인의 소비로 인한 매출은 지난해보다 약 5% 정도가 증가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들이 전한 연휴기간동안 전 중국 매출액 총액은 1조 6천억 위안 ( 한화 환산 273조 8천 억원)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