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0 (월)

  • 흐림동두천 26.6℃
  • 흐림강릉 28.9℃
  • 흐림서울 29.3℃
  • 대전 27.1℃
  • 흐림대구 26.7℃
  • 울산 27.0℃
  • 광주 25.7℃
  • 부산 25.8℃
  • 흐림고창 27.5℃
  • 흐림제주 27.8℃
  • 흐림강화 25.7℃
  • 흐림보은 25.3℃
  • 흐림금산 24.6℃
  • 흐림강진군 24.6℃
  • 흐림경주시 28.4℃
  • 구름많음거제 25.3℃
기상청 제공

한국/중국

한중 항공노선 증편 20편, 코로나차단 넉달만에 정상화 초석

 

한국 해외교류와 수출입무역의 절대다수를 점하는 중국과의 교류가 서서히 정상을 찾아가기 시작했다.

 

오늘 12일 국토교통부는 한중 노선 4개를 증편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국토교통부는, 인천 - 난징 노선 의 항공노선은 이미 합의됐고, 7월 중에 인천 - 광저우, 인천 - 선쩐,  제주 - 시안 간 항공루트를 재개하기로 중국측과 합의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일부 재개된 한중간 노선은,  인천 - 선양 (대한항공), 인천 - 창춘 (아시아나), 인천 - 웨이하이(제주항공) 을 비롯한 3개 노선뿐이었다.
 

 

국토교통부는 또한 이 달중 추가협의를 통해,  한국과 중국의 10개 도시를 오갈 수 있는 항공노선을 재개할 것이고, 한 중 양국항공사가 한 번씩 운항해 모두 일주일에 모두 20회의 한중간 항공노선이 운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아직 수도 베이징과의 항공노선 추가재개는 확정된 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정부는 지난 3월부터 해외로 부터의 코로나19 역유입을 차단하는 조치로,  각 항공사마다 1개 노선에서 주 1회씩만의 운항으로 제한해왔다.

 

한국은 그동안 주한 중국대사를 통해, 그리고 베이징주재 한국대사를 통해 중국에 대한 한국항공사의 운항제한조치를 조속히 해제할 것을 요구해온 바 있다.

 

중국이 하늘길을 차단 이후 한달여만인 지난 4월 28일 주한 싱하이밍 중국대사가 한중간 패스트랙을 협의중이라고 밝힌 이후, 일부 대기업 임직원들의 중국 방문에 숨통이 트이긴 했으나,  일반 교민과 유학생등의 교류는 여전히 막힌 바나 다름없었다.

 

중국대사관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한중간 항공당국간의 한중 노선 확대방침은 , 중국이 코로나 19 극복을 위한 막대한 중국판 뉴딜 경제부흥정책에도, 한중간 하늘길을 열어 한국기업과 사업가들의 왕래를 촉진시키는 것도 도움이 된다고 판단 한것으로 알려졌다.

 

박정민기자, 연합뉴스(제휴사)